오미크론 자가격리 지원금 정리 해드릴게요!

오미크론 자가격리 지원금 수가 엄청나게 늘어나고 있습니다. 이는 확진자 수가 급증했기 때문인데요. 오미크론 자가격리 지원금 예산이 부족하면 지원을 못 받을 수 있다고 하니 정보를 미리 알아두신 후 서둘러 신청하시길 바랍니다.

오미크론 자가격리 지원금이란?

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입원, 격리된 사람들에게 정부에서 경제적으로 도움을 주는 제도입니다. 코로나 생활지원금은 크게 생활지원금, 유급휴가비용 두 가지로 나눌 수 있습니다.

1.생활지원금

회사에서 유급휴가비용을 받지 않은 사람의 경우, 정부로부터 지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.

2. 유급휴가비용

사업주에게 신청할 수 있으며, 사업주는 정부에게 신청하여 그만큼 돈을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.

이 두가지 지원금은 중복 신청이 되지 않는다는 점 참고해 주세요.

생활지원금 신청대상

코로나 확진으로 보건소의 격리, 입원치료 통지와 격리해제 통지를 받은 사람 중 유급휴가비용을 지원 받지 않은 사람입니다.

생활지원금 지급금액

16일부터 또 다시 지원금 금액이 개편됩니다. 이는 지원금 신청자 수가 많아져 예산 부족으로 인한 원인 일텐데요. 개강 전에는 가구 내 격리자 수를 기준으로 하여 1인-488,800원, 2인-826,000원, 3인-1,066,000원, 4인-1,304,900원, 5인-1,541,600원, 6인-1,773,700원으로 지급되었습니다.

하지만 22.3.16부터는 코로나19에 확진된 입원, 격리자에게 지급되는 생활지원금이 1인단 10만원, 2인의 경우 15만 원으로 통일 된다고 합니다.

지원금 신청방법

관할 읍, 면 사무소 혹은 주민센터에서 신청을 하실 수 있습니다.

신청 시 필요서류

  • 생활지원비 신청서
  • 신청인 명의 통장
  • 신분증(대리인 방문 시 신청인과 대리인 2명의 신분증 필요)
  • 입원 및 격리 통지서

회사 사정으로 격리 기간 중 유급휴가를 제공받지 못한 경우, 사업주가 확인한 유급휴가 미제공 확인서를 첨부해야 하는 상황이 있다고 합니다. 이 부분은 주민센터에 전화하여 자세히 문의하시길 바랍니다.